세계 최초 4충 초점 프리미엄 노안 백내장 인공수정체

팬옵틱스

백내장 노안 수술 후 더욱 자연스러운 일상생활 가능
한국인에게 가장 적합한 인공수정체

팬옵틱스 렌즈삽입술

팬옵틱스(PanOptix)는 미국 알콘사가 개발한 근거리, 중거리, 원거리 초점 확보가 가능한 신형 다초점 렌즈로 생체친화적인 Hydrophobic 재질로 구성되어 있으며, 기존 다초점 렌즈의 야간 빛 번짐과 근거리 시력저하 현상을 보완한 4중 초점 인공수정체입니다.
그동안 3중 초점 렌즈는 중거리 시야가 외국인의 작업 거리로 초점이 맞춰져 적응기간이 필요했으나, 팬옵틱스는 한국인 작업거리로 알려진 60cm에 최적화된 렌즈입니다. 40~80cm까지 연속적으로 잘 볼 수 있어 컴퓨터 사용 등 근거리 작업이 쉬운 장점이 있으며, 높아진 대비 감도와 시력의 선명도, 자외선 및 블루 라이트 차단까지 가능합니다.

팹옵틱스 렌즈의 특장점

세계 최초 4중 초점 원리 적용
40cm와 80cm에서 제한적인 시야를 제공하는 기존 삼중초점 인공수정체와 달리, 팬옵틱스는 40~80cm까지 연속적인 시야를 확보해 수술 후 자연스럽게 일상생활에 적응할 수 있습니다.
근거리(40cm)
독서,핸드폰 사용, 바느질 등
중간거리(60cm)
컴퓨터 작업, 면도, 화장 등
원거리(120cm↑)
운전, TV시청, 영화관람
모든 거리에서 더욱 선명해진 시력
우리 눈은 얼마나 많은 빛의 양이 망막에 도달하느냐에 따라 대비감도와 시력의 질에 영향을 줍니다.
팬옵틱스는 88%의 높은 빛 사용량으로 모든 거리에서 선명하게 볼수 있으며 다양한 빛 조건에서도 성능이 뛰어납니다.
한국인에게 가장 적합한 인공수정체
*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인 인체치수 조사 2010년 통계자료 50~70세미만 남:58명 여:770명
일상생활의 작업은 대부분 팔 길이 안쪽에서 이루어지게 됩니다. 기존 인공수정체들이 외국인의 신체를 기준하여 중거리 시야가 80cm에 맞춰졌다면, 팬옵틱스는 한국인의 신체에 가장 적합한 60cm에 최적화된 렌즈입니다. 때문에 수술 후 적응이 빠르고 시야가 더욱 편안해졌습니다.

수술에 적합한 환자

기본적으로 백내장 수술을 필요로 하면서 노안교정의 효과를 원하시는 분입니다.
  • 백내장 노안이 있는 분, 돋보기 혹은 안경착용을 원하지 않는 분
  • 직업상 안경 착용이 어려운 분 (은행, 엔지니어링 등 가까운 사물을 많이 보는 전문직)
  • 양안 수술이 가능한 분
  • 책이나 잡지와 같은 잔글씨를 많이 보시는 5,60대의 노년층
  • 안경을 쓰기 싫으신 분
단, 모든 백내장 환자에게 시술할 수 있는 것은 아니며 다른 안질환이 있거나 근시 및 난시가 심한 경우, 직업상 야간 운전을 자주하거나 야간에 일하는 경우에는 충분한 상담과 사전 검사가 필수적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