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9년부터 지역사회와 함께해 온 밝은안과21병원은

보건복지부 지정 안과전문병원 입니다.

결막염

우리 몸의 방어역할을 하는 면역세포들이 외부의 특정 항원에 반응하여 나타나는 일종의 과민반응을 알레르기라고 하는데, 알레르기성결막염은 이런 알레르기 유발 항원이 결막에 접촉해 발생하는 염증 질환입니다.

종류 및 증상
계절성 알레르기결막염

공기 중의 꽃가루, 먼지, 동물의 비듬, 진드기 등이 원인으로 작용하며, 알레르기성결막염 중 가장 많은 빈도를 차지합니다. 가려움, 눈물흘림, 충혈 등의 증상이 나타나며 경우에 따라 비강이나 인후부의 염증이 동반되기도 합니다.

아토피성 각결막염

대개 아토피피부염과 동반하여 발병하는 만성적인 각결막염으로 가족력이 뚜렷한 질환입니다. 10대 후반부터 증상이 시작되어 40~50대에 가장 많이 발병하며, 이 질환이 있을 경우 원추각막, 백내장, 망막박리 등이 동반될 수 있으니 주의가 필요합니다.

봄철 각결막염

주로 더운 지방에서 자주 발견되며 10세 이전에 발병하여 2~10년간 지속되다가 사춘기가 지나면서 대부분 없어집니다. 심한 가려움, 끈끈하고 실과 같은 점액성 분비물이 특징이며 아토피나 천식, 습진 등을 동반하는 경우가 많고 2/3에서 가족력이 있습니다.

거대유두 각결막염

염증으로 인해 윗눈꺼풀 결막에 거대 유두가 나타나는 질환입니다. 콘택트렌즈나 백내장 수술 또는 각막이식 후 봉합사의 만성 자극이 원인이 되어 나타납니다.

예방과 치료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항원을 차단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지만 정확한 항원을 찾기 어렵거나 찾더라도 차단이 어려운 경우가 많기 때문에 대부분 증상을 완화하고 부작용을 줄이는데 중점을 두고 치료합니다.

  • 꽃가루가 날리는 계절에는 외출을 삼가고 외출 후에는 곧바로 샤워를 합니다.
  • 심하지 않은 결막염 초기 증상에는 냉찜질과 인공눈물로 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습니다.
  • 증상이 심할 경우 안과에서 진료 후 적절한 약을 처방받아 사용합니다.